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WCG와 경쟁 관계 아냐" 아이덴티티, e스포츠 WEGL 출사표

[ 등록일시 : 2017-07-19 14:34:43 ]

'WEGL 그랜드파이널 대회 무기한 연기'라는 흑역사를 남긴 e스포츠 전문가 전명수 부 사장의 새로운 도전이 시작된다.

 

아이덴티티엔터테인먼트(이하 아이덴티티)가 19일 서울 강남 넥슨아레나에서 아이덴티티게임즈의 e스포츠 브랜드인 WEGL(World Esports Games & Leagues)를 처음으로 공개하고, 사업전략을 발표했다.

 

아이텐티티의 e스포츠사업 핵심전략은 ▲차별화된 글로벌 e스포츠 대회 개최, ▲팀/선수 육성 및 지원, ▲e스포츠 인프라 투자의 3가지다. 투자금은 500억 원. 팀과 선수 육성 및 발굴에 주로 쓰일 예정이며, e스포츠 종목 육성, 경기장 설립 등 e스포츠 관련 투자도 예정되어 있다. 

 

뒤늦은 e스포츠 사업 진출인만큼 몇 가지 차별화 포인트도 마련했다. 돋보이는 것은 '오디션' 시스템이다. '게임스타코리아'라는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자 모집에서 트레이닝, 서바이벌토너먼트, 합숙 등의 과정을 통해 일반 유저를 프로 선수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팬들을 위한 대회인 '슈퍼파이트'도 개최, ‘재미있는 e스포츠’를 추구한한다는 점도 흥미롭다. UFC 형식의 선수 지명, 팬 투표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팬들이 열광할 수 있는 매치업을 성사시킨다는 계획이다. 

 

세 번째 차별화 포인트는 '인디게임'이다. 매년 300개 이상 출품되는 게임 중에서 분야별 심사를 거쳐 e스포츠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고, 대회 플랫폼을 제공하고, 컨설팅, QA 분야의 지원을 할 예정이다. 현장에서는 인디게임사들의 모임인 BIC 조직위원회와 MOU를 맺기도 했다. 

 

 

인디게임과 e스포츠의 만남

 

서재원 본부장은 '인디게임사들도 e스포츠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알고 있을 것이고, 개발에 대한 니즈도 있을 것이다. WEGL은 개발자의 니즈를 현실로 만들어 줄 발판이 될 것이다. e스포츠에 적합한 게임이 있고, 함께 하고자 하는 의사가 있다면 적극적인 투자가 이루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이덴티티가 e스포츠 종목으로 고려중인 타이틀은 5개 정도. 리그오브레전드, 하스스톤, 스트리트파이터, 스타크래프트 등 여러 종목을 추진할 예정이지만, 아직 정해진 것은 없는 상황. 당장 11월 파이널이 예정된 상황이지만, 관련 인프라나 방송권 등도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 대부분의 내용이 협의 중이다. 

 

이와 관련 전명수 부사장은 "중요한 것은 방송사와 스튜디오, 콘텐츠 등 운영과 관련된 것이 준비되어야 하기 때문에 관련 시설도 함께 고려 중"이라며 "촉박한 느낌은 있으나 충분한 검토 과정이 있었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부분"이라며 스케줄 강행을 내비췄다. 

 

지난 3월 스마일게이트로 상표권이 넘어간 '월드사이버게임챌린지(WCG)'와의 충돌도 걸림돌로 지적됐다. 전 부사장은 이와 관련, "사전에 게임사나 선수들과 충분한 조율을 할 것이기 때문에 대회간의 충돌은 없을 것이며, 스마일게이트의 WCG와 아이덴티티의 WEGL은 경쟁관계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WEGL이 추구하는 모델과 가치를 실현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오히려 “WCG를 응원한다”고 해명했다. 

 

WEGL 대회 진행 방식

 

 

500억 원이라는 자금의 모집과 대회의 수익성에 대해서도 관심이 높았다. 서재원 본부장은 "모기업인 액토즈소프트, 아이덴티티게임즈와 함께 3사가 함께 500억 원에 대한 자금 계획을 수립했고, 3~5년 간 이 자금을 집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하고, "대회 진행이 아닌 게임 종목 선택과 모듈, 기획 단계에서 수익 요소를 증대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 명수 부대표는 2000년 WCG COO를 맡았던 인물로, 2014년 글로벌 e스포츠 브랜드인 'WECG'를 출범시킨 바 있으며, 지난 4월 아이텐티티엔터테인먼트의 부사장으로 전격 영입됐다. 

 

그는 WCG의 해체 이후 새로운 리그를 출범시키기 위해 WECG를 출범시켰지만 2015년 WECG 그랜드파이널은 무기한 연기됐다. '대회와 육성'이라는 체인 전략으로 새로운 둥지에서 새로운 글로벌 e스포츠 대회를 탄생시키려는 그의 의지가 얼마나 오래 갈 수 있을지, 관심거리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1

   29  
  이재덕 기자
  37027P
총 덧글수 ( 1개 )
   3  
  ㅎㅎㅎㅁ
  52P
2017-07-20 12:37:20 [추천]

선수들 바쁘겠군 불려다니느라 ㅋㅋ 


게임업계 최신 트렌드 분석... 2017년 게임업계 뉴스 탑10

핫뉴스 | 2일 전 | 이재덕 기자 | 40

2017년 다사다난했던 한해가 지나고 있다. 2017년에는 ‘리니지M’과 ‘리니지2레볼루션’이 등장, 세계를 주름잡을 정도로 힘을 떨쳤고 PC게임도 블루홀의 '배틀그라운드'가 스팀게임 1위를..

2018년 신년벽두, '검은사막모바일 VS '로열블러드' 대결 '팽팽'

핫뉴스 | 4일 전 | 이재덕 기자 | 67

2017년 11월 28일, 넥슨의 '오버히트'와 넷마블게임즈의 '테라M'이 출시되어 리니지 형제를 쥐고 흔들 정도의 파괴력을 자랑했다. 두 대작의 뒤를 이어 2018년 벽두부터 게임빌의 '로열..

'테라M' 돌풍... '린저씨'는 '테라M'으로 이동했을까?

핫뉴스 | 5일 전 | 이재덕 기자 | 59

28일 동시에 출시된 '테라M'과 '오버히트'의 파괴력이 예상보다 높게 나타났다. 넷마블게임즈의 ‘테라M’은 돈독했던 ‘리니지’ 형제의 사이를 갈랐고, 넥슨의 '오버히트'는 4위를 차지, ..

게임빌 '로열블러드'의 '태세전환', '테라M'의 '탱딜힐' 앞설까?

핫뉴스 | 5일 전 | 이재덕 기자 | 73

넷마블게임즈의 '테라M'이 '탱딜힐' 시스템을 내세우며 구글 매출 2위에 안착한 가운데, 게임빌이 탱딜힐보다 한 단계 앞선 '태세전환' 시스템으로 사상 최초로 세계적인 MMORPG 배출을..

'배틀그라운드' 단어 '애스홀', '배린이', '존버충' 무슨 뜻?

핫뉴스 | 2017-12-08 | 이재덕 기자 | 93

블루홀의 '배틀그라운드'가 인기를 끌면서 게임의 관련 은어(隱語)가 게임 내 유저들에게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배틀그라운드에는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의 언어, 현 시대의 시대상이 ..


단기급등 '블루홀' 주가, 꺽이나?...8일 연속 내리막길

핫뉴스 | 2017-12-05 | 이재덕 기자 | 152

12월 5일자 38커뮤니케이션 블루홀 주가사상최고가 78만원을 기록하며 단기급등을 계속하던 블루홀의 주가에 제동이 걸렸다. 8일 연속 주가가 내리막길이다.비상장 주식거래 사이트인 3..

"입체적인 액션을 꿈꾼다"... 볼빨간 사춘기의 액션 풍만 RPG '리버스D' 공개

핫뉴스 | 2017-12-05 | 이재덕 기자 | 136

엔터메이트 이태현 대표게임전문 퍼블리셔 엔터메이트(대표 이태현)가 5일 서울 첨담동 CGV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자사의 2018년 첫 타이틀 '리버스D'를 전격 공개했다.‘리버스D’는 엔..

"리니지 형제이고 싶다" 매출 2위 '테라M', '거품 VS 진짜?'

핫뉴스 | 2017-12-04 | 이재덕 기자 | 149

넷마블의 '테라M'이 '리니지2레볼루션'을 제치고 매출 2위에 올라섰다. 좀처럼 흔들리지 않았던 ‘리니지M’과 ‘리니지2레볼루션’ 사이가 벌어졌다. 매출 2위는 같은 날 출시됐던 넥슨의 ‘..

[기획] ‘오버히트·테라M·페이트’... 매출 3위 경쟁 불붙었다!

핫뉴스 | 2017-11-29 | 이재덕 기자 | 271

오버히트, 테라M, 페이트/그랜드오더 DAU 비교넥슨의 야심작 '오버히트'와 넷마블의 '테라M'이 28일 같은 날 출시되며 경쟁구도가 형성된 가운데, '페이트/그랜드오더'까지 더해, 구글 ..

[기획] “리세마라 어디까지 알아봤니”, 오버히트 첫 영웅은 누굴 뽑을까?

핫뉴스 | 2017-11-28 | 유정현기자 | 363

26일 넥슨의 기대작 ‘오버히트’가 사전 오픈을 시작하자, 첫 영웅 뽑기에 대해 많은 유저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버히트’에서 과금 없이 희귀 영웅을 획득할 수 ..


[기획] 넥슨의 ‘오버히트’, 넷마블의 ‘테라M’ 맞대결 구도, 승자는?

핫뉴스 | 2017-11-26 | 유정현기자 | 395

게임 업계 매출 1위를 노리는 넷마블과 최근 몇 년 동안 게임 업계 매출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켜온 넥슨의 치열한 공방전이 11월 28일 시작된다. 현재 두 회사 간 누적 매..

[기획] 인기 IP '암드히어로즈2' 인기 급상승, 흥행 비결 3가지

핫뉴스 | 2017-11-24 | 이재덕 기자 | 267

다른 유저와 함께 하는 파티전투가 일품이었던 '암드히어로즈'가 더욱 파워업해서 돌아왔다. 당시 인기 있었던 파티전투는 물론, 경매장, 낚시 등 갖가지 생활 콘텐츠에 묵직한 전투콘텐..

넥슨, "中 '던전앤파이터' 짝퉁 잡겠다" 성명

핫뉴스 | 2017-11-22 | 이재덕 기자 | 333

넥슨코리아가 22일 자회사 네오플이 개발한 '던전앤파이터'의 중국내 유사 게임 배포 및 서비스를 근절하기위해 '중국 독접 권한에 관한 성명'을 던전앤파이터 홈페이지에 게재했다.이번..

내달 1일 출시 앞둔 ‘스위치’, 북미는 이미 닌텐도가 접수했다

핫뉴스 | 2017-11-20 | 유정현기자 | 355

12월 1일 국내 정식 출시를 앞두고 있는 ‘닌텐도 스위치’가 북미 시장에서 경쟁 콘솔인 ‘플레이스테이션4’와 ‘엑스박스 원’을 꺾고 10월 콘솔 판매량 1위를 차지했다. ..

"원조' 모바일 RPG의 귀환"...EGLS, '암드히어로즈2' 출시

핫뉴스 | 2017-11-20 | 이재덕 기자 | 335

​1세대 모바일 RPG게임으로 국내를 비롯해 글로벌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암드히어로즈’의 차기작 '암드히어로즈2'가 20일 정식 출시됐다. 작년 지스타에서 최초로 공개된 '암드히..


[지스타2017] VR보다 e스포츠 돋보인 지스타2017 스케치(종합, 영상)

핫뉴스 | 2017-11-20 | 이재덕 기자 | 348

인산인해를 이룬 지스타2017국내에서 가장 큰 게임 축제인 지스타2017이 부산 벡스코에서 화려하게 개막했다. 이번 지스타는 VR게임이 돋보였던 최근 몇 년보다 e스포츠 관련 테마가 가..

[지스타2017] 넥슨 ‘오버히트’ 핸즈온 “수집형 RPG 기대작”

핫뉴스 | 2017-11-17 | 이재덕 기자 | 676

전,중,후 위치마다 라인 스킬 존재....캐릭터 합이 맞으면 '강력 오버스킬' 작렬 넥슨의 수집형 RPG ‘오버히트'가 지스타2017에서 수많은 유저의 관심을 받고 있다. 모바일게임으로서..

[지스타2017] “안 해보면 후회할 걸”... 지스타 시연 게임 탑5(영상)

핫뉴스 | 2017-11-14 | 이재덕 기자 | 687

지스타는 보고 즐기는 게임인 축제의 한마당이다. 16일부터 1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펼쳐지는 지스타2017에는 화려한 영상미를 뽐내는 수많은 볼거리와 신작들이 전시회 준비를 마쳤다..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

댓글이 가장 많은 기사

    2017.11.17 ~ 2017.12.17 기간에 댓글 가사가 없습니다.